‘강원국제예술제’, 2차 개최지로 평창군 최종 선정!

2021-06-09 오후 5:12:58

강원도(강원도지사 최문순)가 주최하고 ()강원문화재단(대표이사 김필국)이 주관하는 3년 주기 도내 순회형 국제시각예술행사인 강원국제예술제2차 개최지로 평창군이 최종 선정됐다.

 

이번 개최지 선정 심사는 강원도 18개 시·군에 균등한 기회를 부여하기 위해 지난 41일부터 30일까지 공개공모를 진행하여, 1차 신청서 평가와 2PT발표 및 인터뷰 심사를 거쳐 최종 평창군이 선정됐다.

 

이번 심사의 평가위원은 도내·외 문화정책, 시각예술, 건축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는 외부 전문가 5명으로 구성, 지역 유휴공간 확보 현황 행사 조성 공간의 활용 및 유지 방안 지역 전시인프라 확보 사항 지역주민 협업 등 지역사회 연계성 등을 집중적으로 평가했다.

 

평창군은 강원도의 호스트 시티라는 브랜드로 국제행사 장소로 인지도가 확보 되어 있고 2024년 동계청소년올림픽 연계 등 문화올림픽 레거시 사업으로서의 독보적인 강점을 제시해 높은 점수를 받았다. 또한 강원국제예술제 유치를 위한 짜임새 있는 인력 운영과 공간 활용 계획, 경관자원 매력 활용을 통한 시너지 창출 계획 등으로 향후 지속발전가능성 등을 높게 평가 받았다.

 

한왕기 평창군수는 평창군은 문화올림픽 유산이 곳곳에 남아있고, 다양한 유휴공간이 확보 되어 있어 강원트리엔날레 개최 여건이 우수하고 국제문화도시로서의 성장 가능성이 큰 도시라며 강원트리엔날레를 통해 강원도형 시각예술 문화를 국제적으로 확산시키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원국제예술제 운영실은 평창군과 함께 1년차(2022)-강원작가전, 2년차(2023)-강원키즈트리엔날레, 3년차(2024)-강원국제트리엔날레를 펼칠 계획이다.

 

한편, 강원국제예술제은 강원도 전역의 예술공원화를 목표로 하는 국내 최초 3년 주기 순회형 시각예술행사로 첫 번째 개최지로 홍천을 선정, 2019강원작가전’, 2020강원키즈트리엔날레를 탄약정비공장, 와동분교, 홍천미술관 등 홍천군 일원에서 성황리 개최했으며 올해강원국제트리엔날레2021’개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인제인터넷신문]심광섭 기자

심광섭 (greeninje@hanmail.net)

의견쓰기

작성자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
(영문 대소문자 구별)을 입력하세요!

홈으로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