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제빙어축제, 20일 개막 앞두고 준비 이상무!

2023-01-18 오후 8:37:07

인제빙어축제가 오는 20일 개막을 앞두고 막바지 준비에 활기를 띠고 있다.

 

특히 주말 내린 눈과 비에도 불구하고 금주 강추위가 이어질 것이라는 예보에 따라 빙어축제의 백미인 얼음낚시터와 눈 썰매장, 얼음 조각으로 꾸며진 산촌마을 스노빌리지까지 축제장 준비에 속도가 붙었다.

 

인제군문화재단 관계자는 “18일 측정한 얼음두께가 29~30cm로 단단하게 얼었고 오늘부터 다시 강추위가 예보됨에 따라 인제빙어축제의 핵심 콘텐츠인 빙어낚시 및 빙판행사장을 운영하는데 무리가 없다.”고 전했다.

 

한편 23회를 맞은 인제빙어축제는 120일부터 29일까지 인제 남면 빙어호일원에서 개최되며, 별도 축제장 입장료는 받지 않는다.

 

21일 개막행사에서는 빙어축제의 개막과 스노온과 스노아의 결혼식을 축하하기 위해 트로트 아이돌 가수 이찬원이 공연을 한다.

 

또한 축제기간동안 인제군 관내 소비 영수증 이벤트를 진행하여 매일 2번 추첨을 하여 다양한 선물을 증정하며 축제 마지막 날에는 경차를 추첨하여 지역경기 활성화에 활력을 불어 넣을 예정이다.

[인제인터넷신문]심광섭 기자

심광섭 (greeninje@hanmail.net)

의견쓰기

작성자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
(영문 대소문자 구별)을 입력하세요!

홈으로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