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의회,‘소양강 댐 주변 지역 피해지원 연구회’ 출범

2023-03-06 오후 3:16:30

강원도의회가 소양강 댐 주변 지역 피해지원 연구를 위한 소양강 댐 주변 지역 피해지원 연구회를 출범하고, 36일 오전 1030분 강원도의회 세미나실에서 창립총회를 개최하였다.

 

이날 창립총회에서는 박기영 강원도의회 안전건설위원회 위원장이 회장으로 선임되었으며, 소양강 댐 주변 지역 피해지원 현황을 주제로 한 전문가 강연 및 향후 연구회의 주요 활동 방향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

 

박기영 회장은 소양강 댐은 국가 경제성장의 토대가 되었으나, 춘천은 50의 면적 수몰과 2만여 명 주민들의 마을공동체가 파괴되었다면서, “댐 주변 지역은 자연환경보전지역 지정으로 엄격한 규제 하에 놓여 주민들이 농업소득 감소 등 재산권 침해와 호흡기질환 등의 건강권 침해 등 큰 피해를 보고 있다. 50년간 댐 주변 지역 피해는 약 10조에 달하는데, 한국수자원공사의 연간 수입 약 1800억 원 중 피해지역 시ㆍ군에 대한 직접 지원금은 고작 연 30억 수준이라고 지적하였다.

 

그러면서, “연구회를 통해 댐 운영ㆍ관리, 댐 사용권 확보, 주변 지역의 피해보상 및 발전 방안 등 대책을 마련하고, 대응 활동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라 밝혔다.

[인제인터넷신문]심광섭 기자

심광섭 (greeninje@hanmail.net)

의견쓰기

작성자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
(영문 대소문자 구별)을 입력하세요!

홈으로

전체메뉴